시장경제신문

브랜드브리프

X
제142회 이승만포럼 안내팝업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닫기
X
기자클럽이 더 알차고 풍성해집니다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닫기

[社告]'기자클럽'이 더 알차고 풍성해집니다

뉴데일리 기자들이 고정물로 선보이고 있는 '기자클럽'이 한층 알차고 풍성해집니다.

'기자클럽'은 100여명의 뉴데일리 기자들이 전문적이고 심층적인 뉴스를 각자의 색깔을 담아 전하는 '고품격 뉴스코너'입니다.

우선 경제 분야에 집중됐던 '기자클럽'의 범위를 정치와 사회 등으로 넓혔습니다.

먼저 '與담野담' '정치與담' '정치野담' 코너에서는 4.10 총선을 앞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