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진해 군항제 끝나고 시원한 '요트대회'가 온다

해사개방, 군복체험, 스탬프 투어, 군함견학 등 다양한 부대행사 열려

입력 2016-04-28 13:39 | 수정 2016-04-29 10:35

▲ 2015년 제18회 전국참모총장배 전국요트대회 모습. ⓒ해군 제공

해군이 제19회 해군참모총장배 전국요트대회를 4월 29일부터 5월 4일까지 경남 창원 해군사관학교 앞바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2016년 국가대표 선발전도 함께 진행된다.

초·중·고교생 팀과 일반인 팀 등 190여개 팀 25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해 1인승·2인승 요트, 윈드서핑 등 총 11개 종목에서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해군은 이번 대회를 관람하러 오는 방문객들을 위해 대회장소 한 편에 부스를 마련해 즉석 사진 촬영, 군함견학, 해양스포츠 장비 전시, 군복체험, 페이스 페인팅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진행한다.

해군사관학교에서는 4월 30일부터 5월 3일까는 방문객들 대상으로 스탬프 투어도 진행한다. 학교 내의 충무공 이순신 동상, 거북선, 안중근 유묵비 등 주요 역사‧안보 명소를 둘러보고 지정 장소에서 스탬프(인증 도장)를 다 받아오면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고 한다.

이밖에도 무인수상정 경연 및 모형선 설계·제작 대회, 전국 초·중·고교생 대상 군함·요트 그리기 사생대회가 열린다.

해군 사관학교는 30일 부터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본교를 매일 개방해 방문객들이 별도의 출입신청 없이 셔틀버스와 개인차량을 이용해 출입할 수 있다고 한다.

해군 관계자는 "해군참모총장배 전국 요트대회는 1996년도에 첫 대회가 개최된 이래 국내 최대규모의 요트대회로 자리매김했다"며 "지금까지 해양스포츠 저변 확대 및 우수선수 발굴에도 기여해 왔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단독] '이재명 영입' 김윤이가 창업한 '뉴로어소시에이츠' 페이퍼컴퍼니 의혹… 본사 주소지엔 다른 회사, 홈페이지도 중단

[단독] '이재명 영입' 김윤이가 창업한 '뉴로어소시에이츠' 페이퍼컴퍼니 의혹… 본사 주소지엔 다른 회사, 홈페이지도 중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가 '1차 국가인재'로 영입한 김윤이(38) 씨가 창업해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라는 뉴로어소시에이츠 본사 주소지에 엉뚱한 건축사무소가 입주한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뉴로어소시에이츠는 2016년 이후 재무제표 자료가 조회되지 않..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