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이사철 “저축은행 보상금 2,750만원 포기할 것”

“특별법 투표 당시 에이스저축은행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 줄 알았다”

입력 2012-02-14 16:35 수정 2012-02-14 17:26

▲ 새누리당 이사철 의원 ⓒ연합뉴스

국회 정무위 소속 새누리당 이사철 의원은 14일 “저축은행 피해 보상금을 포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지난해 9월 국정감사에서 “자신과 처 명의로 영업정지된 에이스저축은행에 1억5천만원을 정기예금했다”고 언급했다.

그리고 최근 정무위에서 저축은행 특별법을 통과시킬 때 찬성표를 던져 빈축을 샀다.

이에 대해 이 의원은 “투표 당시 에이스저축은행은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 줄 알았다. 동료 의원들이 도와주자고 해서 찬성한 것이지 내가 이득을 보려고 한 게 아니다”라고 했다.

이 의원은 특별법이 본회의에서 처리될 경우 2천750만원을 돌려받게 된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단독] 박성중·한무경·최형두·최춘식·박형수… 국민의힘 '文 태양광비리특위' 5명 명단

[단독] 박성중·한무경·최형두·최춘식·박형수… 국민의힘 '文 태양광비리특위' 5명 명단

국민의힘이 '태양광비리진상규명특별위원회'에서 활동할 의원 5명을 선임한 것으로 26일 확인됐다.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등 태양광 관련 상임위원회를 비롯해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법제사법위원회 등 다방면으로 구성해 문재인정부 5년간 태양광사업 관련 각종 의혹..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