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격영상] 아마존 외계인 포착 "상상했던 모습 그대로‥"

"둥근 머리에 불룩한 배"

입력 2011-10-24 06:41 수정 2011-10-24 09:29

브라질 아마존의 정글에서 외계인으로 추정되는 물체가 찍혀 논란이 일고 있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은 현지시각으로 21일자 지면을 통해 "최근 아마존 마마우스(Mamaus) 지역을 방문한 영국인 관광객이 촬영한 동영상에 괴생물체가 포착됐다"고 전했다.

당시 관광객들은 현지 아이들이 노는 모습을 롱테이크로 촬영했는데 나중에 영상을 확인해 보니, 아이들 뒤쪽에서 외계인을 연상케 하는 한 물체와 밝게 빛나는 또 다른 물체가 찍힌 사실을 발견했다.

실제로 공개된 영상을 살펴보면 머리가 둥글고 크며 배가 불룩 튀어나온 '전형적인' 외계인의 모습이 화면 중앙에 나타난 것을 볼 수 있다.

이들은 해당 영상의 진위를 가리기 위해 곧장 영상전문 업체에 정밀분석을 의뢰됐다.

이와중에 관광객이 촬영한 영상본을 입수한 초자연적 현상 작가 마이클 코헨(Michael Cohen)은 이를 인터넷에 올려 대중의 관심을 불러 모았다.

코헨은 "영상에 포착된 물체가 조작된 것으로 볼 수도 있겠지만 이것이 외계인의 존재를 증명하는 결정적인 영상이 될 수도 있다"며 "미국의 헐리우드 영화제작사와 협업, 해당 영상의 진실성을 알리는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코헨의 주장에 따르면 외계인 추정 물체가 찍힌 곳은 브라질 정부가 수년간 군대를 보내 외계인과 UFO(미확인비행물체)의 존재를 모니터링해 온 '오퍼레이션 프라토(Operation Prato · 작전명 : 프라토)' 지역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