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尹대통령 "이태원 참사 사고원인 신속 파악, 사망자 수습 만전"

30일 오전 2시 30분께 정부서울청사 상황실에서 한덕수 국무총리,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등과 긴급 상황점검회의

입력 2022-10-30 08:24 수정 2022-10-30 08:27

▲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열린 이태원 핼러윈 사고 긴급상황점검회의에 참석해 보고받고 있다. (사진=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뉴시스

이태원에서 발생한 악몽같은 압사사고와 관련해 윤석열 대통령은 긴급 상황점검회의를 잇달아 주재하고 사고 수습본부 즉각 가동과 사고 원인 정밀 조사 등을 지시했다.

윤 대통령은 30일 오전 2시30분께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상황실을 찾아 한덕수 국무총리,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등과 긴급 상황점검회의를 했다. 이곳에서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가 가동 중이다.

김은혜 대통령실 홍보수석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한 총리를 본부장으로 하는 사고수습본부를 즉각 가동할 것을 지시했다. 이상민 장관에게는 사망자 파악과 더불어 사고 원인에 대한 정밀조사 등을 주문했다.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에게는 환자의 치료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또 "이 시각까지도 연락이 되지 않아 애태우고 있을 가족들을 위해서라도 돌아가신 분들에 대한 신속한 신원확인 작업을 진행하라"고 관계 부처에 지시했다.

윤 대통령은 종합적인 피해 상황이 나오는 대로 사고수습본부 회의를 주재할 예정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