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아이들 위해 숲해설 신청해보세요

입력 2007-08-30 14:06 수정 2007-08-30 14:15

춘천 강촌의 숲길에서는 숲해설가 임상신씨의 숲해설이 한창이다. 

엄마아빠 따라 나들이 온 아이들에게 잣송이를 주워보이며 ‘청설모가 제일 좋아하는 간식이예요’하며 재미있게 설명을 해준다. 잣 알맹이만 보았던 아이들은 두 눈이 동글해져 숲 해설에 귀를 쫑긋 세운다. 

춘천국유림관리소(소장 차천식)는 춘천시 남산면 강촌리 ‘국민의 숲’ 지정지(강촌 구곡폭포관광지 일원)에 올 3월부터 숲해설가 2인을 배치하여 숲해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강촌 구곡폭포를 찾는 사람들과 검봉산 등산객들은 이웃집 아저씨처럼 푸근한 숲해설가들의 재미있는 숲해설을 들을 수 있다.
 
춘천국유림관리소의 숲해설 프로그램 담당자는 숲해설이 아이들에게 살아있는 숲을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제공해 반응이 좋다고 밝혔다.

올 연말까지 이어질 숲해설 프로그램은 매주 수요일에서 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한다. 어린이, 성인 구분없이 누구나 신청가능하다. 신청은 춘천국유림관리소 산림경영팀(033-240-9940~4) 또는 사이트 '숲에ON(http://www.foreston.go.kr)'에서 가능하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