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명박사랑, 청계천복원1주년 기념행사

입력 2006-08-29 11:27 수정 2009-05-18 14:46

이명박 전 서울시장을 지지하는 팬클럽 명박사랑이 다음달 30일 이 전 시장 재임 기간 대표적인 사업인 청계천 복원 1주년을 기념해 '새시대 새물맞이 전야제'를 주최한다고 밝혔다.

명박사랑은 29일 모임 홈페이지를 통해 "10월 1일이 어느덧 맑은 물이 흐르는 청계천이 우리 서울시민과 국민들의 품에 돌아온 지 1주년이 되는 날"이라며 "명박사랑 주관으로 이번 행사를 개최하며, 이 전 시장을 지지하는 다른 팬클럽도 동참한다"고 알렸다.

이 모임 임혁 대표는 "이번 행사에는 특히 이 전 시장이 직접 참석할 것이며, 이 전 시장과 가까운 6.3동지회 회원들도 다수 참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또 행사에는 이 전 시장이 직접 참여해 청계천을 찾은 국민과 축제한마당을 열 것"이라며 "팬들이 직접 참여하는 이벤트와 초대가수의 축하공연 등 청계천 복원 1주년을 축하하는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임 대표는 또 "이번 행사는 박사모를 비롯한 다른 대권주자들의 대표적인 팬클럽에는 이 전 시장 지지자들의 단합된 행동을 보여주는 판단기준이 될 것"이라며 이 전 시장 지지세력의 동참을 당부했다. 그는 "모두 함께 참여하여 이 전 시장 지지자들의 힘을 보여주자"고 당부했다.

명박사랑은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전국적인 지지세력의 결집을 유도하는 '전국순회 대장정'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