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열린당, 소생할 마지막 기회 있다

    열린우리당이 간판을 내리지 않기 위해서 해야 할 일이 딱 하나 있다. 그것은 국민여론에 반(反)한 행정부의 주요 보직인사권 행사를 견제하는 일이다.오늘날까지 열린우리당은 의회의 동의가 필요한 행정부의 주요 보직인사권 행사에 대하여 견제기능을 하지 않았거나 못했었고, 오

    2006-11-15 양영태
  • PSI불참결정 주도자는 분명 반역자

    노무현 정권은 PSI불참을 결정했다. 북한의 김정일 군사독재자가 극단적 군사모험주의로 세계평화를 위협하고 특히 동북아 및 한국의 안보를 직접적으로 위협하고 있는 이 때에 노무현 정권은 PSI불참을 결정했다. 이 결정에 주도적 역할을 한 사람이나 세력은 분명 반역자다.노

    2006-11-15 정창인
  • 야 후보테러 철저 대비해야

    국가의 운명을 가를 2007년 대선(大選)이 1년 앞으로 다가왔다. 국민의 입장에서 본다면 내년 대선에서 10년 좌파정권의 실정(失政)을 심판하고 국가의 미래발전을 이끌 수 있는 정권을 창출하는 것이 지상과제이다. 반면 좌파정권과 한나라당 입장은 공히 내년 대선의 패배

    2006-11-15 김익겸
  • 한미동맹 망가졌으니 자이툰 철군하라

    이라크 파병 연장이 또 다시 문제로 떠 올랐다. 결론적으로 말하면, 당장 철군하라는 것이다. 이라크에서 뚜렷이 하는 일도 없이 국군을 사막 한 가운데 가두어 두는 것은 국력의 낭비일 뿐 아무런 성과도 없다. 죄지은 것도 없는 국군을 왜 그 먼 이라크의 사막지대에 설치된

    2006-11-14 정창인
  •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집권세력 도덕적 해이, 극에 달했다.대한민국은 지난 10년간 급격히 사회혼란과 경제혼란의 소용돌이 속으로 빠져 들어갔다. 국가 지도자를 잘 못 만난 나라는 그 시간부터 국운(國運)의 시간을 잃어버리기 시작한다. 대한민국은 국가 지도자를 잘 만났는가, 잘 못 만났는가는

    2006-11-14 양영태
  • ‘제왕적 단체장’ 안된다

     ‘제왕적 대통령’은 3권 분립이 균형을 이루어야 하는 대통령제 국가에서 대통령의 권한이 다른 기관에 비해 상대적으로 막강해 제왕의 지위와 비견됨을 비유하는 표현을 말한다. 요즈음의 자치단체장은 예산편성, 인사, 인·허가, 지

    2006-11-14 우종철
  • 정연주, 내 이럴줄 알았어!

    정연주 기자! 내 이럴 줄 알았어! 영원히 KBS사장을 하려고 달려들 것이라는 사실을 이미 예상했어!절대다수의 국민들이 반대하고 KBS사내·외 전·현직 직원들이 절대 반대하며 그토록 언론이 반대하는데도 불구하고, 정연주 기자 자네는 번추하게 꼭 KBS

    2006-11-13 양영태
  • 보수우파여, 재벌·기업가를 공격하라

    지금 대한민국은 친북좌파의 10년 집권으로 국가 정체성 위기를 겪고 있다. 이들 반역세력에게 또 다른 5년을 맡길 수 없다는 각오로 우리 보수우파가 사생결단으로 싸우고 있다. 그러나 이 싸움에서 오불관언 자세로 방관자적 자체를 취하는 집단이 있으니 그것은 바로 재벌과

    2006-11-13 정창인
  • '간첩'이 호텔 VIP처럼 수사받아서야

    이번에 소위 ‘386간첩단’으로 알려진 간첩단 수사와 관련해서는 이해하지 못할 일이 벌어지고 있다. 간첩 혐의자가 마치 호텔의 VIP처럼 대접받고 있는 것이다. 간첩이 오히려 인권 보호하라며 큰소리치고 수사관이 마치 죄인처럼 피의자를 공대하는 우스

    2006-11-12 정창인
  • 열우당과 노무현이 죽쑤는 이유

    열우당은 지금 존재 자체가 무의미해졌다. 존재해도 그만 사라져도 그만인 정당이 되었다. 물론 청와대도 마찬가지다. 노무현이 그 자리에 더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이다. 단지 권력을 쥐었으니 그 권력으로 하찮은 생명을 부지하고 있을 뿐이다. 집권세력이 왜 이 지경이 되었

    2006-11-12 정창인
  • 정연주는 이기붕을 기억하라!

    노무현은 정연주를 어떤 불법적인 방법이든 또는 편법적인 방법이든 다 동원해서 KBS사장으로 재용명하겠다고 지금 무리를 하고 있다. 모든 일에는 순서가 있고 순리가 있다. 정연주의 경우 그 모든 정상적 절차를 무시하고 정연주만을 위한 무리한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이쯤

    2006-11-11 정창인
  • 우파는 이 책 통해 지식 무장을 하자!

    세계의 지식과 지혜의 샘이라고 일컬어졌던 소중한 책(冊) 100권의 진수를 짧은 시간과 토막시간대에 틈틈이 맛볼 수 있는 새로운 기회가 나에게도 다행스럽게 찾아왔다. 이 책은 요즈음 흔히 좌파들이 흉내 낸 허상과 허구의 글들을 명석하게 비판할 수 있는 진실한 사유 능력

    2006-11-10 양영태
  • 전효숙 · 정연주 부터 취소하라

    청와대가 열우당 한 의원의 ‘거국 내각’ 요구에 대해 “거국내각이든 관리내각이든 대통령은 여야 대표들과 협의할 용의가 있다”고 말하고 심지어 이를 제안한다고까지 하였다. 마치 국민의 뜻을 받아들이는 듯하지만 사실은 국민을 기만

    2006-11-10 정창인
  • 누가 이 나라를 구해야 하나

    도탄에 빠진 나라를 구할 대현(大賢)을 기다리며삼국지연의(三國志演義)의 삼고초려(三顧草廬)장에는 유현덕(劉玄德)이 제갈량(諸葛亮)을 초빙하기 위해 세 번이나 제갈량의 누옥을 방문하는 광경이 나온다. 그 중에서 두 번째 방문은 북풍한설을 무릅쓰고 방문에 나선 유현덕이 제

    2006-11-09 김익겸
  • 부시가 노무현에게 가르친 한 수

    이번 미국의 중간선거는 부시 대통령이 이끄는 공화당의 패배로 결말이 났다. 중간선거답지 않게 이라크 전쟁이 주된 논쟁의 대상이 되었고 미국 국민은 부시대통령의 이라크 정책에 대한 불만을 이번 선거를 통해 표시하였다. 이라크 침공은 대성공이었으나 저항세력과 테러조직의 끈

    2006-11-09 정창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