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한민국 vs 독일, 선발 라인업.. 장현수 전진배치, 구자철·손흥민 투톱

입력 2018-06-27 23:10 | 수정 2018-06-27 23:10
한국시각으로 27일 오후 11시 러시아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8 러시아월드컵 본선 조별리그 F조 3차전에 출전하는 대한민국과 독일 국가대표팀 선수들의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우리나라는 앞선 두 경기에서 불필요한 태클로 실점의 빌미를 제공했던 수비수 장현수가 포백라인이 아닌, 수비형 미드필더로 전진 배치됐다.

에이스 손흥민(사진)은 노련한 구자철과 함께 투톱을 형성했고, 패스마스터 기성용을 대신해 정우영이 장현수와 호흡을 맞춘다. 또한 발재간이 좋은 문선민과 이재성이 공격형 미드필더로 측면 공격을 책임질 예정이다. 포백라인에는 이용·윤영선·김영권·홍철 등 4명의 수비수가 배치됐다. 거미손 조현우는 이번 경기에서도 우리팀의 최종 수비수로 나선다.  

4-4-2 포메이션을 들고 나온 한국에 맞서 독일은 4-2-3-1 전형으로 출전한다. 라이프치히의 티모 베르너가 원톱으로 나서며 고레츠카·외질·로이스 등 세 선수가 공격형 미드필더로 배치됐다. 크로스와 케디라가 더블 볼란치로 투입됐고, 헥터·슐레·훔멜스·키미히가 포백라인을 형성했다. 골키퍼는 변함없이 노이어가 맡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