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맨유 모예스 경질, 결국 9개월 만에… 라이언 긱스 감독 대행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2014-04-22 21:10 | 수정 2014-04-22 21:12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데이비드 모예스(50 영국) 감독이 한시즌을 채우지 못하고 9개월 만에 경질되는 불명예를 안았다. 

맨유는 22일(한국시각)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모예스 감독이 팀을 떠났다. 그간 감독직을 수행하며 쏟은 노력과 정직함에 감사한다"며 모예스 감독을 경질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날 유로스포츠는 "맨유 구단주인 글레이저 가문이 모예스 감독의 성적 부진에 대해 더 이상 참지 못하고 해임 결정을 내렸다"며 맨유 모예스 경질 소식을 전했다. 

지난 2012-13시즌을 끝으로 은퇴한 알렉스 퍼거슨 감독의 후임으로 맨유 지휘봉을 잡은 모예스는 지속적인 비난을 받아왔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7위에 머물고 있는 맨유는 19년 만에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 티켓 획득에 실패했다. 또한, 유로파리그 출전 티켓 획득도 불투명하는 등 부진한 성적을 보이고 있다.

맨유는 지난 21일 열린 에버튼과의 프리미어리그 원정경기에서 패한 이후 모예스 감독 경질설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모예스 감독은 맨유 지휘봉을 잡은지 51경기 만에 경질되며 '역대 최단기간 감독' 2위의 불명예를 안게 됐다. 

한편, 맨유 모예스 경질로 인해 올시즌 종료까지 라이언 긱스가 맨유의 임시 사령탑을 맡을 예정이다. 

[맨유 모예스 경질, 사진=연합뉴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단독] '이재명 영입' 김윤이가 창업한 '뉴로어소시에이츠' 페이퍼컴퍼니 의혹… 본사 주소지엔 다른 회사, 홈페이지도 중단

[단독] '이재명 영입' 김윤이가 창업한 '뉴로어소시에이츠' 페이퍼컴퍼니 의혹… 본사 주소지엔 다른 회사, 홈페이지도 중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가 '1차 국가인재'로 영입한 김윤이(38) 씨가 창업해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라는 뉴로어소시에이츠 본사 주소지에 엉뚱한 건축사무소가 입주한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뉴로어소시에이츠는 2016년 이후 재무제표 자료가 조회되지 않..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