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아시아나항공 전산망 오류로 승객 불편

입력 2011-12-17 09:19 | 수정 2011-12-17 13:34
17일 오전 6시 20분께 인천공항과 김포공항 국제선의 아시아나항공 전산망에 오류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아시아나항공 발권 카운터 대부분에서 전산 서비스가 중단돼 일부 카운터에 손님이 몰리는 등 수속이 크게 지연됐다.

전산망은 1시간 20분여 만인 오전 7시 40분께 복구됐다.

아시아나항공 측은 "불편을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현재 서비스가 정상화됐으며 정확한 오류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