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지우, '계백'서 생애 첫 출산 연기 "신게 땡기네요~"

입력 2011-09-16 10:16 | 수정 2011-09-17 18:53

'베이글녀' 한지우가 드라마 '계백'에서 생애 첫 출산 연기에 도전한다.

한지우는 자신의 블로그에 "오늘은 지우가 생애 첫 출산 연기에 도전하는 날이랍니다. 선배님들 조언을 구하면서 열심히 준비했지만 많이 긴장되네요. 근데 만삭의 연태연으로 빙의됐는지 갑자기 신게 땡기네요ㅋㅋ"라는 글과 함께 대본 인증샷을 올렸다.

한지우는 MBC 월화드라마 '계백(극본 정형수/ 연출 김근홍 정대윤)'에서 대좌평을 지낸 원로 연문진(임현식 분)의 딸이자 의자왕(조재현 분)의 왕비 연태연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해당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꿀피부가 따로없네", "진정한 베이비페이스", "첫 출산 연기 기대된다", "지우님 오늘 저녁 메뉴는 미역국인가요?" 같은 댓글을 올리며 높은 관심을 보이는 분위기.

한지우는 지난달 종영된 MBC 주말드라마 '반짝반짝 빛나는(극본 배유미 / 연출 노도철)'에서 고두심의 막내딸 '황미란' 역을 맡아 발랄한 연기로 눈길을 끌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