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김현중, 공식 팬클럽 'Henecia' 창단

직접 팬클럽 이름 결정 '애정 과시'

입력 2011-05-08 09:29 | 수정 2011-05-08 09:33

차세대 한류 스타 김현중이 오는 6월 발매될 솔로 음반 활동을 함께할 공식 팬클럽을 모집한다.

지난 4월, 김현중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공식 팬클럽 창단에 앞서 팬클럽 이름을 공모했다. 그 결과 500여 개의 참신한 이름이 응모됐으며, 팬들의 투표를 통해 최종 후보 3개를 선별했다.

김현중은 후보 3개를 놓고 고심 끝에 자신의 영문 이름 Hyun-joong의 ‘H’와 라틴어 ‘benecia(축복받은)’가 합쳐진 합성어 ‘Henecia(헤네치아)’로 이름을 최종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키이스트는 김현중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8일까지 김현중의 솔로 앨범 활동을 함께 할 팬클럽 'Henecia'의 2011년도 회원을 모집한다"고 공지했다.

김현중 공식 홈페이지(www.hyun-joong.com)의 국내외 회원이면 누구든 가입이 가능하며 홈페이지에 접속해 소정의 등록 절차를 거치면 가입이 된다고.

키이스트 관계자는 "공식 팬클럽 창단 전부터 팬들이 'Henecia'로서의 자부심을 가지고 홈페이지에 글을 남기는 등 상당한 애정을 보여주고 있다"면서 "김현중을 사랑하는 국내외 모든 팬들과 함께하는 가족 같은 모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