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우리말 아름다움 노래하다…'한글 가곡제' 10월 8일 개최

입력 2022-09-29 09:06 수정 2022-09-29 09:06

▲ '한글 가곡제' 포스터.ⓒ한국코다이협회

'한글 가곡제'가 10월 8일 오후 5시 국립한글박물관 야외특설무대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국어문화원엽합회가 주최하고 한국코다이협회·할마씨네토끼가 주관하는 '한글 가곡제'는 '2022 한글 주간 행사'(10월 4~10일) 중 하나다.

한글 자음의 창제 원리를 되새기고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예술 가곡으로 표현하는 연주회다. ㄱ(기역)부터 ㅎ(히읗)까지 14개의 한글 자음 초성이 제목으로 쓴 가곡을 통해 닿소리(자음)의 특성과 한글의 과학적 의미를 느낄 수 있다.

전문 아니운서의 해설, 한글 창제 원리를 시각 자료로 보여주는 배경 영상과 무대연출로 공연을 풍성하게 만든다. 권희준·김미현·김윤형·유훈석·이미란·장아람·전병운과 서울오케스트라·서울코다이합창단·화성소년소녀합창단이 출연한다.

공연 중간 문체부 장관이 수여하는 2022 한글 공로자 수상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