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국뮤지컬제작사협회, 저작권위원회와 협약 "공연예술 산업 지원"

입력 2022-09-26 09:17 수정 2022-09-26 09:17

▲ 한국뮤지컬제작사협회(회장 신춘수)는 공연예술 저작권 정책지원 등을 통해 뮤지컬 산업 진흥에 기여하고자 지난 23일 한국저작권위원회(위원장 최병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한국뮤지컬제작사협회

한국뮤지컬제작사협회(회장 신춘수, 이하 협회)와 한국저작권위원회(위원장 최병구, 이하 위원회)가 뮤지컬 산업 진흥을 위해 나선다.

한국뮤지컬제작사협회는 공연예술 저작권 정책지원 등을 통해 뮤지컬 산업 진흥에 기여하고자 지난 23일 위원회 서울사무소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주요 내용은 △공연예술 분야 시장 환경 변화에 따른 저작권법 발전방안 연구 및 정책지원 협력 △뮤지컬 영상화 및 해외 진출 등 뮤지컬 제작사가 직면한 저작권 이슈에 대응하는 시의적 조사 및 연구 공동 추진 △뮤지컬 저작권 보호 및 공정한 저작권 유통문화를 위한 산업지원 △공연예술 분야 올바른 저작권 이용 문화 확산을 위한 종사자 교육 등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뮤지컬 콘텐츠 OTT 배급 관련 저작권 제도 개선, 뮤지컬의 해외 진출을 위한 현지 콘텐츠 전문가 동향 정보 수집 지원, 뮤지컬 관련 해외 저작권법 및 해외 계약서 작성 실무교육 등 뮤지컬 산업 현장에 실질적 도움이 되는 지원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춘수 회장은 "뮤지컬은 각본, 악곡, 가사, 안무, 실연, 무대 예술 등이 종합된 결합 저작물인데다 현재까지 보호체계 및 관련 정책이 미흡한 상황이다"며 "뮤지컬 제작·유통 현장에서 발생하는 저작권 이슈를 상시 논의하고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창구가 생겨 매우 고무적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협회는 저작권 침해 문제를 해결하고자 '뮤지컬 무단·촬영·녹음 배포 근절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9월부터 뮤지컬 밀녹·밀캠 집중신고 기간을 운영하고 있으며, 일주일 만에 협회 계정으로 120여 건이 접수됐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