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출구조사] '방송3사' 尹 48.4%, 李 47.8%…'JTBC' 尹 47.7%, 李 48.4%

20대 대선 방송3사 출구조사 '초박빙'…尹, 李에 0.6%p 우세JTBC 자체 조사에선 尹 47.7%, 李 48.4%…李, 尹에 0.7%p 우세

입력 2022-03-09 19:55 수정 2022-03-09 20:25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대선을 이틀 앞둔 7일 오후 경기 오산역 광장에서 열린 유세에서 지지호소를 하고 있다. 윤 후보는 이날 경기지역 8곳을 돌며 막판 표심잡기에 나섰다. 자료사진. ⓒ경기 오산=정상윤 기자

20대 대통령선거 투표 종료 직후 발표된 방송3사 출구조사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후보가 48.4%를 얻어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47.8%)와는 0.6%p차였다.

지상파 방송3사(KBS·SBS·MBC)는 9일 오후 7시30분 이 같은 출구조사 결과를 보도했다. 심상정 정의당 대통령후보는 2.5%였다. 

방송3사와 별개로 단독 출구조사를 진행한 종합편성채널 JTBC의 출구조사에서는 윤석열 후보가 47.7%, 이재명 후보가 48.4%인 것으로 나타났다. 

방송3사 출구조사 관련, 지역별로는 윤 후보가 서울에서 50.9%, 이 후보는 45.4%를 얻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에서는 윤 후보가 45.9%, 이 후보 50.8%였고, 인천에서는 윤 후보가 45.6%, 이 후보가 49.6%였다. 

투표율이 높았던 호남권의 경우 ▲광주 윤 후보 13.7%, 이 후보 83.3% ▲전남 윤 후보 13.3%, 이 후보 83.7% ▲전북 윤 후보 14.4%, 이 후보 82.6%였다. 

영남권에서는 ▲부산 윤 후보 57.8%, 이 후보 38.5% ▲울산 윤 후보 56.5%, 이 후보 39.1% ▲경남 윤 후보 57.1%, 이 후보 39% ▲경북 윤 후보 72.1%, 이 후보 24.6% ▲대구 윤 후보 72.7%, 이 후보 24% 등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대전 윤 후보 48.2%, 이 후보 47.3% ▲충남·세종 윤 후보 48.2%, 이 후보 47.2% ▲충북 윤 후보 50.3%, 이 후보 45% ▲강원 윤 후보 54.3%, 이 후보 41.2% ▲제주 윤 후보 42.5%, 이 후보 52.2%로 나타났다.

연령 및 성별로 보면 ▲20대 남성 윤 후보 58.7%, 이 후보 36.3% ▲20대 여성 윤 후보 33.8%, 이 후보 58% ▲30대 남성 윤 후보 52.8%, 이 후보 42.6% ▲30대 여성 윤 후보 43.8%, 이 후보 49.7% ▲40대 남성 윤 후보 35.2%, 이 후보 61% ▲40대 여성 윤 후보 35.6%, 이 후보 60% ▲50대 남성 윤 후보 41.8%, 이 후보 55% ▲50대 여성 윤 후보 45.8%, 이 후보 50.1% ▲60대 남성 윤 후보 63.3%, 이 후보 33.9% ▲60대 여성 윤 후보 66%, 이 후보 31.8% ▲70대 이상 남성 윤 후보 72.5%, 이 후보 25.6% ▲70대 이상 여성 윤 후보 67.8%, 이 후보 30.7% 등으로 예측됐다.

이 후보가 앞선 것으로 나타난 JTBC 출구조사의 경우, 서울에서는 윤 후보가 51.2%, 이 후보가 45.2%였다. 경기에서는 윤 후보가 44.2%, 이 후보가 51.9%였다. 인천의 경우 윤 후보는 45.7%, 이 후보는 49.6%였다. 

또 ▲대전·충청 윤 후보 48.2%, 이 후보 47% ▲광주·전라 윤 후보 11.7%, 이 후보 86.5% ▲대구·경북 윤 후보 71.8%, 이 후보 23.8% ▲부산·경남 윤 후보 58.2%, 이 후보 37.6% ▲강원·제주 윤 후보 49.8%, 이 후보 45.9% 등이었다. 

지상파 3사와 한국방송협회가 구성한 방송사공동예측조사위원회(KEP·Korea Election Pool)는 지난 2021년 재·보궐선거에 참여했던 3개 조사기관(입소스주식회사·코리아리서치인터내셔널·한국리서치)에 출구조사를 의뢰했다. JTBC는 글로벌리서치와 조사를 진행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