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장동 세력, 최윤길 성남시의장 만들려 로비 정황… "민주당도 합의" 녹취록도

경찰, 최윤길 측근-민간 개발업자 녹음파일 확보… 최윤길 시의장 당선 계획 담겼다"대장동 사업자들과 민주당에 정책공조"… 최윤길은 "그런 사실 없다" 부인최윤길, 의장 선출 뒤 당적 바꿔… 의원직 내려놓은 후 지난해부터 화천대유 부회장 맡아

입력 2021-11-04 16:42 수정 2021-11-04 16:56

▲ 지난 2015년 3월 13일 이재명(오른쪽) 당시 성남시장이 시청 시장실에서 성남시체육회 상임부회장으로 선임된 최윤길 전 성남시의회 의장에게 임명장을 전달하고 있다. ⓒ뉴시스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세력이 2012년 성남시의회 의장선거 당시 최윤길 시의원을 의장에 앉히기 위해 시의원 포섭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 전 의장은 성남시의회 의장에 당선된 뒤 성남도시개발공사 설립을 주도한 인물로, 지난해부터 화천대유 부회장으로 재직 중이다.

4일 경향신문에 따르면, 2014년 최 전 의장의 뇌물수수 의혹을 수사한 경기남부경찰청은 최 전 의장 측근인 김모 씨와 대장동 민간개발업자 A씨 간 대화가 담긴 녹음파일을 확보했다.

"민주당도 '새누리당' 최윤길 밀기로 합의… 기다려보라"

녹음파일에는 김씨가 최 전 의장을 시의장에 당선시키기 위한 계획을 A씨에게 설명하는 내용이 담겼다. 김씨는 최 전 의장 대신 대장동 초기 사업자인 이강길 전 씨세븐 대표와 정영학 회계사 등을 수시로 만나 사업 상황을 공유받은 인물로 알려졌다.

해당 녹취록에서 김씨는 "대장동 사업자들과 최 의원을 시의장으로 만들어주는 조건으로 민주통합당(현 더불어민주당)에 정책공조를 해주겠다고 했고, 민주당도 최 의원을 밀어 주기로 합의했으니 기다려보라"며 "민주당 시의원 B씨와 새누리당 시의원 C씨 2명이 도와 주기로 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최 전 의장에게 이 녹음파일을 들려주며 '김씨가 도움을 준 것이 맞느냐'고 물었지만, 최 전 의장은 "그런 사실이 없고, 김씨가 왜 그런 말을 했는지 모른다"며 관련 사실을 부인했다고 경향신문은 전했다.

최윤길, 당적 바꾼 후 성남도공 설립 통과 앞장서

최 전 의장이 의장에 당선된 2012년 7월 성남시의회 의장선거에서 새누리당은 박권종 전 성남시의회 부의장을 후보로 내세웠다. 

경선에서 떨어진 최 전 의장은 당의 결정을 무시하고 출마했는데도 민주당 의원들의 지지와 새누리당 내 이탈표로 의장 자리에 올랐다. 새누리당이 곧 제명 절차에 착수하자 최 전 의장은 같은 해 8월 새누리당을 탈당해 민주통합당으로 당적을 바꿨다.

당시 이재명 성남시장과 같은 당적을 갖게 된 최 전 의장은 이후 시의회가 성남도시개발공사를 설립하는 과정에서 주도적 역할을 했다. 

최 전 의장은 2013년 2월 성남도시개발공사 설립 조례안을 본회의에 상정해 통과시키는 데 앞장섰고, 공사 설립 직후인 2013년 9월 말부터 대장동 민·관 합동 개발이 추진됐다.

최윤길 '1억원대 뇌물' 무혐의였는데… 경찰, 전면 재수사 착수

2013년 경찰은 최 전 의장이 2010년 6월 지방선거 무렵 이강길 대표 등으로부터 1억2000만원 상당의 뇌물과 280만원 상당의 골프채 세트를 받았다는 의혹을 수사했다. 이 대표 측으로부터 새차 구입비 1억원, 선거자금 2000만원 등을 건네받았다는 혐의였다. 

하지만 이 돈을 전달하기로 했다는 이 대표의 동업자와 최 전 의장은 사실관계를 부인했고, 검찰은 결국 증거 불충분으로 무혐의 처분했다. 그런데 당시 이 대표는 경찰 조사에서 관계자들이 허위진술을 했다고 주장하며 부실수사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대장동 비리 의혹을 재수사하는 경기남부경찰청은 최근 최 전 의장의 뇌물수수 혐의를 전면 재수사 중이라고 경향신문은 전했다. 

경찰은 최 전 의장이 2014년 의장직을 내려놓은 뒤부터 지난해 회천대유 부회장 자리에 앉을 때까지 대장동 사업에 관여한 사실이 있는지를 들여다보는 중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