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 오디션, 경쟁률 100:1 치열

입력 2020-01-21 08:46 | 수정 2020-01-21 08:47

▲ 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 공개 오디션 현장.ⓒ링크컴파니앤서울, 컬쳐박스

힙합 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가 공개 오디션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지난 13~14일 진행된 '올 아이즈 온 미' 오디션은 100:1의 치열한 경쟁률 속에 치러졌으며 성종완 연출, 김민수 음악감독, 신선호 안무감독, 박기태 총괄 프로듀서, 김학묵 책임 프로듀서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이날 지원자들은 자유곡과 지정 안무로 각자의 역량을 발휘했다. '올 아이즈 온 미'가 힙합 뮤지컬인 만큼 랩을 준비해 선보이는 등 지원자들이 작품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안무 시간에는 지원자들이 짦은 시간 동안 습득한 안무를 저마다의 개성으로 소화하며 현장의 열기를 더했다.

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는 2007년 최초의 랩 뮤지컬로 화제를 모은 뒤 초연 이후 시즌 5까지 지속적인 사랑을 받아온 '래퍼스 파라다이스'를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힙합 음악의 대표적인 아티스트 '투팍 아마루 사커'와 '노트리어스 비아지'의 사건을 모티브로 삼아 지금의 시대에 반추해 미디어와 가짜 뉴스가 만들어 내는 폭력에 대해 이야기한다. 4월 3일부터 5월 24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된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