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샤이니·엑소(EXO) "강남구 우리가 알린다"

입력 2014-02-24 14:37 수정 2014-02-24 15:10

▲ 신연희 강남구청장ⓒ연합뉴스


신연희 강남구청장은 인기 아이돌그룹 샤이니와 엑소(EXO)를 <강남구 홍보대사>로 위촉한다. 

강남구 관계자는 "오는 26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샤이니와 엑소를 구 홍보대사로 위촉하는 행사를 열 계획"이라고 밝히며 "K-POP 열풍의 주역이자 중국, 일본, 베트남, 태국, 대만 등에서 최고 인기를 누리고 있는 샤이니와 엑소가 강남 관광열풍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적임자"라고 위촉 배경을 밝혔다. 


▲ 엑소 멤버들ⓒ이미화



올해 외국인 관광객 800만 명 유치 목표를 세운 구는 친숙한 방법으로 구를 알리기 위해 한류스타인 이들을 홍보대사로 내세운 것. 강남
구는 3월부터 인천공항, 김포공항, 제주공항, 도심공항터미널 등 외국인 관광객의 주요 입국 관문에 두 그룹의 이미지를 담은 광고물을 게재할 예정이다. 

▲ 샤이니 멤버들ⓒ이미화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