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MB "제복입은 경찰 폭행은 민주주의 위협"

박건하 종로경찰서장 폭행...수석비서관회의서 강조靑 "경찰관 폭행 행위는 공권력 도전행위, 용납못해"

입력 2011-11-28 10:36 수정 2011-11-28 11:19

이명박 대통령은 28일 박건찬 종로경찰서장이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반대 집회 시위대로부터 폭행당한 사건과 관련, "제복을 입은 경찰관에 대한 폭력은 민주주의에 대한 위협"이라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하면서 이처럼 말했다고 박정하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제복을 입은 경찰관에 대한 폭력행위는 공권력 도전 차원에서 용납될 수 없다는 취지"라고 해석했다.

이 관계자는 "시위대의 의사표현과 공권력에 대한 도전은 구분돼야 한다"며 폭행을 휘두른 시위자에 대한 엄정한 법 집행을 당부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