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동영상] 괴물 ‘아이린’…美 해안섬 두 동강ㆍ50여명 사망

입력 2011-09-02 09:24 수정 2011-09-02 17:44

미국 동부지역 해안가의 ‘해터로스섬’이 허리케인 ‘아이린’의 위력 앞에 두 동강 났다.

지난달 31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은 “미국 동부 지역이 허리케인 아이린이 섬을 두 쪽으로 갈라놓아 해안 지도가 영구적으로 바뀌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당시 시속 170km의 강풍과 300mm에 이르는 폭우를 동반했던 아이린의 위력으로 대서양 바닷물이 내륙을 강타해 지반이 휩쓸려 나가고 침식작용을 일으켰으며 이 지역을 연결했던 도로마저 유실됐다.

이번 아이린으로 미국은 50여명의 생명을 잃었으며, 피해규모가 70억 달러에 이르러 미 역사상 최악의 자연재해 10위 안에 드는 것으로 알려졌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단독] 박성중·한무경·최형두·최춘식·박형수… 국민의힘 '文 태양광비리특위' 5명 명단

[단독] 박성중·한무경·최형두·최춘식·박형수… 국민의힘 '文 태양광비리특위' 5명 명단

국민의힘이 '태양광비리진상규명특별위원회'에서 활동할 의원 5명을 선임한 것으로 26일 확인됐다.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등 태양광 관련 상임위원회를 비롯해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법제사법위원회 등 다방면으로 구성해 문재인정부 5년간 태양광사업 관련 각종 의혹..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