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영화 '강릉' 유오성X장혁 특급 조합… 범죄 액션 맛집 예고

6년 만에 다시 만난 최강 조합의 열연… 영화 팬들 기대 'UP'

입력 2021-10-18 18:41 | 수정 2021-10-18 18:41
내달 17일 개봉 예정인 범죄 액션 영화 '강릉'이 유오성과 장혁이라는 특급 조합으로 예비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강릉'은 강릉 최대의 리조트 건설을 둘러싼 서로 다른 조직의 야망과 음모, 그리고 배신을 그린 범죄 액션 영화.

믿고 보는 연기 베테랑 유오성X장혁… 특급 캐스팅 화제

'강릉'은 유오성·장혁이라는 두 배우의 캐스팅 소식이 들렸을 당시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두 배우가 그동안 다수의 작품에서 놀라운 열연을 펼친 만큼, 범죄 액션이라는 장르에 최적화된 캐스팅이라는 점에서 기대를 모은 것.

특히 이들은 지난 2015년 방영된 KBS 드라마 '장사의 신 – 객주 2015'에서 이미 한 차례 호흡을 맞춘 적이 있어, 두 배우의 재회에 대한 관심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장사의 신 – 객주 2015'에서 유오성은 복수심으로 생이 비틀리고 망가진 사내 '길소개'를 연기하며 강렬한 카리스마를 선보였고, 장혁은 하늘이 낸 조선 제일의 거상이자 진정한 상도를 실천한 이 시대 희망의 아이콘 '천봉삼'을 연기하며 열연을 펼쳤다.

당시 이 드라마는 조선 최고 상재 자리를 두고 경쟁하는 두 인물의 팽팽한 대립을 흥미롭게 풀어내며, 정의로운 방법으로 성공을 향해 달려가는 '천봉삼'과 결과를 중시하는 인물 '길소개'의 적대 관계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장사의 신'으로 환상 호흡… 영화 '강릉'에서 '재현' 기대

두 배우가 지난 드라마에서 보여준 열연 케미를 '강릉'에서 또 한 번 선사할 것으로 보여 영화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강릉'에서 유오성은 무엇보다 평화와 의리를 중요시하는 강릉 최대 조직의 수장 '길석'으로 분해 카리스마는 물론 낭만까지 겸비한 인물을 소화할 전망이다.

장혁은 갖고 싶은 것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쟁취해온 남자 '민석'으로 분해 목표를 이루기 위해 인정사정없이 달려가는 매서운 인물을 연기할 예정이다.

강릉 최대 리조트 사업을 두고 치열한 대립을 보여줄 것을 예고한 이들은, '장사의 신 – 객주 2015'에 이어 또 한 번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연기 대결을 펼칠 것으로 보여, 두 베테랑 배우가 펼칠 열연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더불어 두 배우 모두 일찍이 다양한 액션 연기를 보여준 만큼 강렬한 감정 연기는 물론, 이들이 펼칠 거친 액션 역시 귀추가 주목되는 상황이다.
[사진 및 자료 제공 = 무비앤아이]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단독] '이재명 영입' 김윤이가 창업한 '뉴로어소시에이츠' 페이퍼컴퍼니 의혹… 본사 주소지엔 다른 회사, 홈페이지도 중단

[단독] '이재명 영입' 김윤이가 창업한 '뉴로어소시에이츠' 페이퍼컴퍼니 의혹… 본사 주소지엔 다른 회사, 홈페이지도 중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가 '1차 국가인재'로 영입한 김윤이(38) 씨가 창업해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라는 뉴로어소시에이츠 본사 주소지에 엉뚱한 건축사무소가 입주한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뉴로어소시에이츠는 2016년 이후 재무제표 자료가 조회되지 않..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