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이광수 한강 입수, 질걸 알면서도.."이 남자 멋있네~?"

입력 2014-03-02 23:10 수정 2014-03-02 23:32

배우 이광수가 한강에 입수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2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일곱 멤버들이 대학생들과 함께 3인팀을 구성, 한강 도하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대학생들과 한 팀을 이룬 '런닝맨' 멤버들은 이불, 비닐, 풍선, 캔, 생수통 등 기상천외한 재료들로 각자의 노하우를 곁들여 배를 만들어 한강 건너기에 도전했다.
송지효-건국대 팀이 이불로 만든 배로 가장 빨리 도착해 우승했으며, 뒤를 이어 개리-성신여대 팀이 2위를 차지했다. 
특히 이날 유재석 팀과 이광수 팀은 3위의 자리를 놓고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경기를 펼쳤다.
도착 직전까지 승자를 알 수 없었지만, 이광수 팀은 도착 직전에 유재석 팀에게 3위 자리를 내주어야 했다.
이때 이광수는 상대팀이 먼저 강가에 접근하자 갑자기 배에서 뛰어내려 한강에 자진 입수해 주변을 놀라게 만들었다.
그는 이기기 위해 열심히 헤엄쳐 골인 지점을 향해 나아갔으나 유재석 팀원이 모두 도착해 깃발을 잡아 3위를 차지했고, 이광수 팀은 4위에 그쳤다.
추운 겨울에 한강 입수도 주저 않던 그의 모습에 모두들 감탄했으나 물 위로 나오자마자 "너무 추워"라고 괴성을 지르며 처절한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을 폭소케했다.
한편, 이광수 한강 입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광수 한강 입수할때 멋있더라" "이광수 한강 입수, 매력 만점이다" "이광수 한강 입수, 질걸 알면서도" "이광수 한강 입수, 짱짱맨이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출처=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