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SBS 연기대상' 최명길, '펀치'로 중편 최우수 연기상 수상!

입력 2016-01-01 00:41 | 수정 2016-01-01 06:09

▲ ⓒSBS방송캡처

'펀치'의 최명길이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서 열린 '2015 SBS 연기대상'에서 중편드라마 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이날 최명길은 "고맙습니다. 이런 큰 상은 젊은 여배우들 자리라고 생각했는데 정말 의외네요. 후배들에게 미안하기도 하네요. 펀치는 제게도 정말 뜻깊은 작품이었습니다. 사실 오랜만에 드라마상을 받았어요. 10년만에 이런 상을 받게되네요"라고 말했다.

그는 "사실 담담하려고 했는데 말도 두서가 없어지고 굉장히 떨리네요. 배우들과 스태프들과 이 영광 나누겠습니다. 그리고 남편 얼굴살이 많이 빠졌어요. 힘내세요. 명길이가 있잖아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며 소감을 끝냈다.

한편 '2015 SBS 연기대상'에서는 공동 MC 유준상, 이휘재, 임지연이 진행을 맡았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