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금성에 뜬 무지개 포착, 영롱한 색의 향연 '지구와 다르네'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2014-03-18 12:07 | 수정 2014-03-18 12:36
금성에 뜬 무지개가 포착됐다.

최근 영국 데일리메일은 유럽우주국(European Space Agency, ESA)이 공개한 금성 무지개의 모습을 소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우주에 떠 있는 신비로운 무지개의 모습이 담겨 있다. 해당 이미지는 유럽우주국이 발사한 금성 탐사선 비너스 익스프레스호가 보내온 것이다. 금성에 뜬 무지개는 지구의 것과 비교해 조금 더 광범위한 빛깔을 낸다. 

금성은 태양계의 행성 중에서 가장 두꺼운 대기를 가지고 있다. 무지개가 보통 대기 속의 구름과 밀접한 연관이 있기 때문에 금성 무지개는 지구 무지개와는 달라보인다.

금성 구름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것은 황산으로 황산은 지구의 물 입자보다 크고 균일하다. 이로 인해 태양광선에 반사되면 지구 무지개보다 넓게 보이는 현상이 발생한다.

금성에 뜬 무지개 포착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금성에 뜬 무지개 포착 황홀하다", "영롱하고 신비로워", "금성에 뜬 무지개 포착 파스텔 물감을 색칠한 듯", "직접 보고 싶다", "금성에 뜬 무지개 포착볼수록 신기해", "금성에 뜬 무지개 몽환적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금성에 뜬 무지개 포착, 사진=유럽우주국]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