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UFO가 보게 될 지구, 우주서 왈츠를? ‘SF영화 한 장면’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2013-12-14 15:30 수정 2013-12-14 15:54


UFO가 보게 될 지구는 어떤 모습일까.

13일(현지시간) 미국 IT 전문 매체 씨넷은 미국 항공우주국(NASA 나사) 발표를 인용해 목성을 향해 가고 있는 주노 탐사선에서 본 지구와 달을 찍은 영상을 소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주노에 장착된 흐릿한 별을 추적하는 자기계탐사(MFI) 카메라로 촬영됐다. 이미지는 낮은 해상도로 찍힌 지구와 달이 깜깜한 우주공간을 배경으로 춤추고 있는 듯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UFO가 보게 될 지구를 찍은 주노 탐사선은 분당 2회전하며 지구에서 95만km 떨어진 우주에서 저해상도 지구사진을 찍었다.

주노 우주선 탐사책임자는 “해당 이미지는 스타트렉에 나오는 커프 선장이 USS엔터프라이즈호가 지구로 갈 때 보게 되는 지구의 모습과 유사하다”며 “지금까지 누구도 지구와 달이 추는 천상의 왈츠를 포착한 적은 없다”고 설명했다.

UFO가 보게 될 지구 모습에 네티즌들은 “UFO가 보게 될 지구 신기하다”, “우주에서 활츠를 추고 있는 것 같아”, “UFO가 보게 될 지구 아름다워”, “SF영화 한 장면 보는 듯”, “UFO가 보게 될 지구 환성적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UFO가 보게 될 지구, 사진=씨넷 캡처)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