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민주, 종로경찰서장 검찰 고발키로

입력 2011-12-05 12:03 수정 2011-12-05 12:32

▲ 박건찬 종로경찰서장이 2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한-미 FTA 반대 집회에서 시위대에 둘러싸여 폭행당하는 모습 ⓒ

민주당은 5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무효화 시위 도중 박건찬 종로경찰서장에 대한 시위대의 폭행 논란과 관련, 박 서장을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

민주당 한미FTA 무효화 투쟁위원회는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이번 사건은 박 서장이 (시위대 폭행의) 증거도 없는 사진을 통해 사건 발생 직후부터 `공권력에 대한 테러' 운운하며 여론몰이를 한 자작극"이라면서 "박 서장을 서울 중앙지검에 고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투쟁위는 또 "경찰이 광화문 정당연설회를 방해해 집회와 결사의 자유를 가로막았다"며 박 서장과 함께 조현오 경찰청장과 이강덕 서울지방경찰청장을 업무방해 및 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고발키로 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활개 치는 간첩들①] 총선, 구청장, 시의원, 文특보… 역할 분담해 정치권 침투한 청주간첩단

핫이슈

[활개 치는 간첩들①] 총선, 구청장, 시의원, 文특보… 역할 분담해 정치권 침투한 청주간첩단

윤석열정부가 출범한 뒤 기다렸다는 듯이 속속 수면 위로 드러나는 간첩 지하조직.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유상범 국민의힘 의원은 지난달 26일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최근 불거진 간첩단사건을 이렇게 평가했다."문재인정부 내내 국정원의 손발을 결박한 사이 간첩단..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