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함태인,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마지막회 출격… '美친 존재감' 예고

'우영우' 마지막회 캐스팅‥ 시청자 호기심 자극 '전망'

입력 2022-08-18 10:31 수정 2022-08-18 10:31

실력파 배우 함태인(사진)이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마지막회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낼 전망이다.

소속사 제이플로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함태인은 18일 밤 9시에 방송되는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6회에서 임팩트 있는 역할을 맡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신입 변호사 우영우(박은빈 분)의 좌충우돌 대형 로펌 생존기를 다루는 작품. 국내 넷플릭스(Netflix) 1위, 통합 콘텐츠 랭킹 1위에 등극하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마지막 에피소드인 16회에 출연하는 함태인은 우영우와 이준호(강태오 분)의 애정 전선 속 특별한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특히 우월한 피지컬과 젠틀하면서도 비밀스러운 아우라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전망이다.

함태인은 영화 '뷰티 인사이드' '인천상륙작전', JTBC 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등에서 훈훈한 비주얼과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여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배우. 남다른 신체 조건과 다채로운 캐릭터 소화력으로 '실력파 연기자'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그가 대세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어떤 매력을 선보일지 뜨거운 관심이 모아진다.

[사진 제공 = 제이플로엔터테인먼트]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