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유엔해비타트 한국委, 2022 UN 세계 청년의 날 기념식 개최

'세대 간 연대 : 모든 세대를 위한 세상 만들기'를 주제로 진행

입력 2022-08-12 17:00 수정 2022-08-12 17:07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회장 최기록)는 12일 대한민국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2022년 유엔(UN) 세계 청년의 날 대한민국 특별기념식(2022 UN International Youth Day Special Commemoration in Korea)'을 개최했다.

UN은 1999년 포르투갈 세계청년회의에서 발의된 유엔 결의안에 따라 매년 8월 12일을 'UN 세계 청년의 날(United Nations International Youth Day)'로 지정해 국제사회 공동이슈에 대한 청년 세대의 관심과 참여하고 있다.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도 지속가능한 정주환경과 도시발전을 위한 청년들의 역할이 중요함을 공감해 지난 2019년 설립 이후 세계 청년의 날을 특별히 기념해오고 있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전 세계 도시와 인간 정주와 관련된 문제를 관장하는 유엔 산하의 국제기구 'UN-HABITAT'의 '국가위원회'다.  위원회는 UN지속가능발전목표(SDGs)와 새로운도시의제(NUA)을 옹호하고 대한민국의 도시발전 경험을 전 세계와 공유하며 도시 분야의 글로벌 협력을 증진하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올해 UN이 선정한 세계 청년의 날은 '세대 간 연대 : 모든 세대를 위한 세상 만들기(Intergenerational Solidarity: Creating a World for All Ages)'를 주제로 진행됐다. 세대 간 갈등을 심화시키는 연령주의(Ageism)를 극복하고 미래세대와 기성세대가 상호 존중하는 건강한 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국제사회의 다양한 목소리를 모으겠다는 취지다.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이에 발맞춰 UN 세계 청년의 날과 UN-HABITAT의 어젠다를 접목해 포용적 도시 커뮤니티의 청사진을 함께 그려나갈 각 세대를 대표하는 연사와 전문가들을 특별기념식에 초청했다.

최기록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회장은 "올해 세계 청년의 날 주제인 세대 간 연대는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도시를 이끄는 변화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모든 세대가 아우러진 연대와 화합의 모습을 우리 청년 여러분들이 앞장서 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최기록 회장을 비롯해  한국위원회 김선아 사무총장, 이광재 국회사무총장의 환영사 그리고 전용기 민주당 국회의원, 장혜영 민주당 국회의원, 조정훈 시대전환 국회의원, 김홍걸 무소속 국회의원, 왕효근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청년부의장, 박진원 퓨처서비스 이사, 김학범 청년창업가협회 회장의 축사를 비롯해 수잔 샤키야, 이종철 청년창업가협회 경기지부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