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솔로 앨범' 낸 마마무 휘인 "밴드 음악, 재즈에 도전하고파"

"라비, 배려해주는 스타일… 덕분에 즐겁게 작업""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많은 공간 채워나갈 예정"

입력 2022-01-18 11:11 | 수정 2022-01-18 11:11
소속사를 옮기고 솔로 앨범을 발매한 걸그룹 '마마무'의 휘인(Whee In)이 "향후 밴드 음악과 재즈에 도전 해보고 싶다"는 음악적 욕심을 드러냈다.

지난 16일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 앨범 '휘(WHEE)'를 발매한 휘인은 18일 소속사를 통해 "먼저 오래 기다려 주신 팬분들께 감사드리고, 많은 분들께 앨범이 전해졌으면 하는 기대감과 오랜만에 무대에 선다는 설렘이 가득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휘인은 앨범 제목이 '휘'인데, 이번 앨범을 통해 말하고 싶었던 게 무엇이냐는 질문에 "이번 앨범에는 제 매력들 중 한 부분과 좋은 아티스트로 가기 위한 과정을 정성스럽게 담았다"며 "그래서 휘인이라는 아티스트를 꾸준한 사람이라고 느끼게 하고 싶다"고 답했다.

휘인은 "타이틀곡 '오묘해'의 '묘하다'는 제가 평소에 굉장히 자주 쓰는 표현이기도 하고, 반려묘와 같이 살고 있는데 '고양이 묘(猫)'에서 착안한 아이디어이기도 하다"며 "라비 대표님께서도 너무 마음에 들어 해주셔서 타이틀곡 제목과 앨범 전체의 분위기를 아우르는 키워드가 된 것 같다"고 소개했다.

휘인은 앞으로 도전해보고 싶은 장르가 있느냐는 질문에 "지금껏 해온 장르들도 더 새롭게 느끼실 수 있도록 하겠다"며 "기회가 된다면 밴드 음악이나 재즈에도 도전 해보고 싶다"고 밝혔다.

미니 앨범 '휘', 아이튠즈 해외 18개 지역 '1위' 기염

지난 16일 공식 발매된 '휘'는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17일 오전 9시 35분 기준) 해외 18개 국가 및 지역 1위에 올르며 K팝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샀다.

'휘'는 발매 직후 브라질, 브루나이, 코스타리카, 홍콩, 인도, 인도네시아, 카자흐스탄, 말레이시아, 멕시코, 페루, 필리핀, 루마니아, 사우디아라비아, 싱가포르, 대만, 태국, 터키, 베트남에서 1위에 올랐고, 콜롬비아 2위, 바레인·덴마크 4위, 캄보디아 6위, 아일랜드 7위, 캐나다 8위 등 해외 6개 국가 및 지역 TOP10을 기록하며 전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타이틀곡 '오묘해'는 공개 직후 바레인, 브라질, 칠레, 인도네시아, 페루, 필리핀, 사우디아라비아, 싱가포르 등 전 세계 8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믿듣 보컬 퀸' 휘인의 성공적 귀환을 알렸다.

'휘'는 휘인이 약 9개월 만에 선보인 새 미니 앨범이다. 이번 앨범에는 휘인만의 감각적이고 세련된 보컬을 담은 다채로운 장르의 6곡이 수록돼 독보적인 음악적 매력과 역량을 입증했다.

라비가 휘인을 위해 작사·작곡에 참여한 '오묘해'는 중독성 넘치는 훅과 업 템포의 비트, 묵직한 베이스가 돋보이는 곡이다. 어딘가 오묘하게 마음이 가고 닿을 듯 말 듯한 경계를 오가는 가사가 특징이다.  

성공적인 컴백 신호탄을 쏘아 올린 휘인은 '오묘해'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다음은 휘인과의 일문일답 전문.

Q. 첫 번째 미니 앨범 '레드(Redd)' 이후 약 9개월 만에 '휘(WHEE)'로 컴백하는 소감은 어떤가요?

A. 무엇보다 오래 기다려 준 팬분들께 감사하고 많은 분께 앨범이 전해졌으면 하는 기대감과 오랜만에 무대에 선다는 설렘이 가득합니다.

Q. 앨범 제목이 '휘(WHEE)'인데, 이번 앨범을 통해 말하고 싶었던 게 무엇인가요?

A. 이번 앨범에는 제 매력들 중 한 부분과 좋은 아티스트로 가기 위한 과정을 정성스럽게 담았습니다. 그래서 휘인이라는 아티스트를 꾸준한 사람이라고 느끼게 하고 싶습니다.

Q. 타이틀곡 '오묘해'는 어떤 노래인가요? 감상 포인트가 있다면요?

A. 중독성 넘치는 구간의 훅이 계속해서 맴돌고 또 '오묘하다'는 표현이 굉장히 인상적으로 각인되는 곡입니다. 특히 도입부의 피아노 사운드가 곡의 무드를 잡아준다고 생각합니다.

Q. 이번 앨범 수록된 6곡 중 최애곡과 그 이유는요?

A. 다 너무 좋아해서 고르기 어려웠는데 하나를 꼽자면 '파스텔'입니다. 저만의 힙한 감성과 섹시한 목소리가 잘 녹아있고, 무엇보다 굉장히 세련된 팝스러운 느낌이 제 취향을 저격했습니다.

Q. 타이틀곡 '오묘해'는 더 라이브의 수장 라비가 직접 작사·작곡에 참여한 곡인데, 라비와의 호흡은 어땠는지, 녹음할 때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가 있다면 말씀해주세요.

A. 개인적으로 처음부터 호흡이 괜찮았다고 생각했습니다. 라비 대표님이 워낙 사람을 편하게 해주고 배려해주는 스타일이어서 즐겁게 작업할 수 있었습니다. 타이틀곡 '오묘해'의 '묘하다'는 제가 평소에 굉장히 자주 쓰는 표현이기도 하고, 반려묘와 같이 살고 있는데 '고양이 묘(猫)'에서 착안한 아이디어이기도 합니다. 라비 대표님께서도 너무 마음에 들어 해주셔서 타이틀곡 제목과 앨범 전체의 분위기를 아우르는 키워드가 된 것 같습니다.

Q. 수록곡 '레터 필드 위드 라이트(Letter Filled with Light)' 작사에 참여했는데, 작사할 때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이 있다면요?

A. 경험한 것에 상상력이 더해지면 표현들이 풍성해지는 것 같아서 경험과 상상을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그래도 가장 중요한 점은 곡의 분위기와 잘 맞아야 하는 것 같습니다.

Q. 첫 솔로 앨범부터 이번 앨범까지 다채로운 장르를 선보이고 있는데, 앞으로 도전해보고 싶은 장르가 있다면요?

A. 같은 장르여도 곡의 분위기에 따라 다른 스타일로 들릴 수 있다고 생각하는 주의여서 지금껏 해온 장르들도 더 새롭게 느끼실 수 있게 꾸준히 보여드릴 예정입니다. 또 밴드 음악이랑 재즈도 도전해보고 싶습니다. 앞으로 차차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Q. 이번 앨범 관련 활동 계획이나 목표가 있다면요?

A. 올 한 해를 다양한 음악 활동뿐만 아니라 우리 팬분들과 소통할 수 있는 많은 공간을 채워나가려고 합니다. 열심히 살아보겠습니다.

Q. 컴백을 기다려준 팬들에게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A. 우리 무무(마마무 공식 팬클럽)들 정말 고맙고 지금보다 더 믿고 따라올 수 있게 할게요. 저는 오래오래 노래할 거고 그때마다 여러분 곁에 있을게요. 사랑하고 고마워요!

[사진 및 자료 제공 = 더 라이브]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단독] 민주당, 이번엔 무더기 성접대 의혹… "서울시의장, 동료 의원 수명~수십명씩 집단향응"

핫이슈

[단독] 민주당, 이번엔 무더기 성접대 의혹… "서울시의장, 동료 의원 수명~수십명씩 집단향응"

민주당 소속 서울시의회의장이 같은 당 동료 시의원 수십 명에게 수차례에 걸쳐 집단적으로 성접대를 하고, 금품과 향응을 제공해 경찰이 수사를 벌이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박완주·박원순·오거돈·안희정 씨 등 민주당 정치인들의 잇따른 성추문과 현역인 최강욱 의원의..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