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명품 아역' 윤해빈, '명품 기획사'에 새 둥지… 이상우·우희진과 한솥밥

HM엔터 "마음껏 재능 꽃피울 수 있도록 지원 아끼지 않을 것"

입력 2022-01-17 18:40 | 수정 2022-01-17 18:40
아역 배우 윤해빈(사진)이 이상우와 한솥밥을 먹는다.    

윤해빈은 TV조선 드라마 '엉클'에서 극 중 주경일(이상우 분)의 딸 '주노을' 역을 맡아, 어른 못지 않은 탄탄한 연기력과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영화 '남한산성'으로 데뷔한 윤해빈은 어느덧 시청자들의 마음을 자극하는 감성 연기까지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시청률 돌풍의 주역으로 손꼽힌다.

MBC '옷소매 붉은 꽃동', 쿠팡플레이 '어느 날' 등 TV와 광고 현장을 종횡무진 누비는 윤해빈을 새 식구로 맞이한 HM엔터테인먼트는 윤해빈이 보다 다양한 작품에서 마음껏 재능을 꽃피울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한편, 윤해빈이 새 둥지를 튼 HM엔터테인먼트에는 이상우, 우희진, 이민우, 김민기, 손화령, 심태영, 서동건, 박정후, 김정팔, 안예인, 김정민 등이 기라성 같은 배우들이 활동 중이다.
[사진 및 자료 제공 = HM엔터테인먼트]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