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김아중, 매혹적인 히피걸 변신 '독보적 여신미모'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2015-04-28 06:39 수정 2015-04-28 06:43

배우 김아중이 세계적인 헤어스타일리스트이자 모로칸오일의 수석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안토니오 코랄 칼레로와 1970년대 보헤미안 스타일을 세련되게 재해석했다. 

김아중은 뷰티 & 스타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와 함께한 화보를 통해 70년대의 자유분방한 히피 걸로 변신했다. 

화보 속 김아중은 매혹적인 눈빛과 여성스러운 매력을 듬뿍 담아 자유로운 히피 스타일을 연출했다. 이번 화보에서 김아중은 메이크업 스타일을 직접 제안하는 등 적극적으로 참여해 화보의 완성도를 높였다. 

"70년대 스타일은 돌고 도는 유행이 아니라, 언젠가부터 우리 삶에 스며들어 자리잡고 있는 스타일이기 때문에 꼭 도발적이고 반항적인 스모키 메이크업이 아니더라도 매력을 충분히 살릴 수 있을 것"이라는 김아중의 제안에 따라 보다 자연스럽고 세련된 화보가 완성됐다. 

특히, 이 화보는 김아중과 전 세계 패션쇼 백스테이지 헤어스타일 연출을 도맡은 세계적인 헤어스타일리스트 안토니오 코랄 칼레로와의 만남으로 더욱 주목 받고 있다. 
안토니오 코랄 칼레로는 시종일관 김아중과 대화를 나누며 화보 촬영장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드는 한편 프로페셔널한 두 아티스트의 열정에 힘입어 당초 예상보다 훨씬 예술적이고 수월하게 마무리 됐다는 후문이다.
김아중의 자유로운 70년대 스타일을 만날 수 있는 화보는 얼루어 코리아 5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김아중 화보, 사진=얼루어 코리아]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