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근한 주말, 오후부터 미세먼지 공습

뉴데일리 스팟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2014-03-15 12:26 | 수정 2014-03-15 12:30

▲ 환경부가 네이버에 제공하는 미세먼지 실시간 정보. [화면 캡쳐]

오랜만에 찾아온 포근한 봄날씨.
하지만 오후부터는 중국발 미세먼지 때문에 실외활동을 자제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서해 상에 머물던 오염 물질과 미세먼지가
강한 바람을 타고 한반도로 유입,
15일 오후부터 중부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가 1㎥당 81~120㎍로
다소 높게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때문에 서울 14도, 대전·전주 15도, 대구 17도로 포근해진 봄 날씨를 즐기기 위해
실외활동을 하려는 사람들은 주의해야 할 것이라고 한다.

일요일인 16일에는 서울 낮 기온이 16도까지 오르는 등 기온은 더 따뜻해 지겠지만
수도권 등에서는 오전까지 미세먼지 농도가 높게 나타날 것이라고 한다.

한편 기상청은 영동 산간 지역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상태이므로
산불과 강풍에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