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추석 명절, 청와대서 'K-뮤직 페스티벌' 즐기자

국악방송, 9월 말 '청와대 K-뮤직 페스티벌' 개최백현주 사장 "K-뮤직의 새로운 트렌드 제시 목표"

입력 2023-08-02 13:27 수정 2023-08-02 13:27

오는 추석 명절, 청와대가 'K-뮤직'과 손을 잡고 국민의 품으로 돌아온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재)국악방송이 주관하는 '2023 청와대 K-뮤직 페스티벌'이 내달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청와대의 상징성을 대표하는 대정원에서 펼쳐지게 된 것.

윤석열 정부의 '청와대. 국민품으로'라는 국정과제를 실행하는 의미도 내포한 '청와대 K-뮤직 페스티벌'은 다채로운 융복합 공연을 통해 한국 음악의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함과 더불어 K-뮤직의 대중적 확산에 기여하기 위한 공연.

특히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녹여내 한 편의 드라마를 보는 것 같은 감동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청와대 K-뮤직 페스티벌'에는 실력파 국악 아티스트들의 등용문으로 자리 잡은 국악방송 '21세기 한국음악프로젝트' 역대 수상자들도 참여한다.

'청와대 K-뮤직 페스티벌'을 진두지휘하고 있는 백현주 국악방송 사장은 "국악을 전공한 분들이나 국악을 자주 접하지 못했던 분들 모두 편안하게 즐기실 수 있는 무대를 마련하고자 노력 중"이라며 "내·외국인과 남녀노소를 망라한 많은 분들이 찾아오시는 만큼 혹시나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에 대해서도 철저히 준비하고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윤서인의 뉴데툰

특종

미디어비평

뉴데일리 칼럼 프린트 버전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