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평정한 BTS… '그래미' 장벽도 허물까

2년 연속 美 최고 권위 대중음악상 '그래미 어워드' 수상 후보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 글로벌 팝스타들과 경쟁

입력 2021-11-24 09:38 | 수정 2021-11-24 09:38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지난해에 이어 미국 최고 권위의 대중음악 시상식인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S)' 수상 후보에 올랐다.

'그래미 어워드'는 23일(이하 현지시각) 공식 홈페이지에서 진행된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총 86개 부문의 '2022 그래미 어워드' 수상 후보 명단을 발표했다. 수상 후보는 2020년 9월~2021년 9월 발표된 음악을 대상으로, 음반 산업 종사자 협회인 레코딩 아카데미(Recording Academy) 회원들이 선정했다.

방탄소년단은 '2022 그래미 어워드'에서 지난 5월 공개된 '버터(Butter)'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GROUP PERFORMANCE)' 부문 수상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한국 대중음악 가수 최초로 '2021 그래미 어워드'에서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에 노미네이트된 데 이은 2년 연속 쾌거다. 또한, 이들은 이날 '2022 그래미 어워드'의 '얼터너티브 뮤직 앨범(Alternative Music Album)' 부문 후보 발표자로 나서기도 했다.   

방탄소년단은 앞서 '2021 그래미 어워드'에서 첫 후보 입성에 이어 단독 공연까지 펼치며 대중음악사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운 바 있다. '2020 그래미 어워드'에서는 래퍼 릴 나스 엑스(Lil Nas X)와 합동 공연을 선보였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올해도 '빌보드 뮤직 어워드(Billboard Music Awards)',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erican Music Awards)', '그래미 어워드' 등 미국의 3대 음악 시상식에 노미네이트 돼 세계적인 영향력을 과시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1일 개최된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는 대상 격인 '올해의 아티스트'를 비롯해 '페이보릿 팝송(Favorite Pop Song/Butter)', '페이보릿 팝 듀오/그룹(Favorite Pop Duo or Group)' 등 후보에 오른 3개 부문을 석권했다.

'2021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도 '톱 셀링 송(TOP SELLING SONG)',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TOP SONG SALES ARTIST)', '톱 듀오/그룹(TOP DUO/GROUP)',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등 노미네이트 된 4개 부문을 모두 수상했다.    

2년 연속 수상 후보에 이름을 올리며 또다시 새 역사를 쓴 방탄소년단이 이번에는 수상에 성공, '그래미'의 장벽을 허물 수 있을지 전 세계 음악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2022 그래미 어워드'는 내년 1월 31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개최되며, 미국 TV 채널 CBS를 통해 생중계된다.

[사진 및 자료 제공 = 빅히트 뮤직]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