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맨유 첼시 무승부, 8경기 연속 무승 맨유 부진은 언제까지?

입력 2015-12-29 07:26 수정 2015-12-29 07:29

▲ ⓒ프리미어리그 공식 홈페이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첼시와 무승부로 8경기 연속 무승 부진을 이어갔다.

29일(한국시간) 영국 올드 트래포드에서 벌어진 2015-16시즌 프리미어리그 맨유와 첼시의 19라운드서 두 팀은 0대 0 무승부를 기록했다. 맨유는 최근 컵대회를 포함한 공식 경기에서 4무 4패를 기록하는 등 부진을 이어가고 있다.

맨유는 초반 거세게 공격을 퍼부었지만 골대 불운으로 울었다. 경기 시작 2분 만에 마타의 슈팅이 크로스바를 강타했고 전반 16분 마샬의 슈팅도 골대를 맞고 무산됐다.  첼시도 전반 4분경 코너킥 상황에서 테리의 헤딩이 데 헤아에 막혔다.

공격진의 불운은 골키퍼들의 눈부신 활약을 의미했다. 데 헤아가 후반 3분 페드로의 슈팅을 막아냈고 후반 11분에는 쿠르투아가 에레라의 슛을 방어했다. 

맨유의 공세를 막아내던 첼시는 후반 17분 빠른 역습으로 마티치가 1대1 찬스를 잡았다. 그러나 마지막 슈팅이 골문을 크게 벗어나며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맨유도 후반 41분 루니가 득점 기회를 무산시켰다.

결국 경기는 0대 0으로 두 팀 모두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