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뉴데일리 현장]XIA준수 "새로운 곡 없이 콘서트 하는 건 죄송스러워"

입력 2015-10-15 14:49 수정 2015-10-15 15:03

▲ ⓒ씨제스 제공

JYJ 멤버 XIA준수가 콘서트를 앞둔 소감을 전했다.

XIA준수는 15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현대카드 뮤직라이브러리에서 새앨범 ‘꼭 어제’ 청음회를 개최했다.

이날 XIA준수는 “새로운 곡 없이 콘서트를 하는건 저를 보러 오는 팬 여러분에게 너무나 죄송스러운 마음이 든다. 시간이 촉박했지만 미니앨범이라도 만들어서 콘서트를 돌고 싶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이번 콘서트 큐시트를 짜려고 보니깐 정말 많은 곡들이 있더라. 처음엔 솔로 콘서트를 할 땐 정작 나의 곡이 없어서 다른 곡들로 대처해야할 때도 있었다. 지금은 여유롭게 곡을 고를 수 있다는 자체가 자신에게 뿌듯했다”고 덧붙였다.

덧붙여 그는 “그만큼 완성도 있고 다양한 장르의 분위기에 좋은 곡들을 선별했으니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XIA준수의 미니앨범 ‘꼭 어제’는 싱어송라이터 ‘심규선’과 함께 작업한 서정적인 발라드 타이틀곡 ‘꼭 어제’를 비롯해 일렉트로닉 댄스, 어쿠스틱, Urban R&B 등 다양한 장르의 곡을 담았다.

한편 XIA준수의 미니앨범 ‘꼭 어제’는 오는 19일 발매된다. 이후 XIA준수는 오는 11월 7일과 8일 양일간 서울 잠실 실내 체육관에서 아시아투어(2015 XIA 4th ASIA TOUR CONCERT IN SEOUL)를 시작한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