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국감현장] 당당하게 응하겠다던 이재명… 대장동 자료 '0건' 제출

野, 대장동 자료 214건 제출 요구… 경기도, 한 건도 제출 안 해권순일·박영수·정진상·이성문… 與 반대로 핵심 증인 채택 무산

입력 2021-10-18 17:49 | 수정 2021-10-18 18:16

▲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18일 경기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를 들으며 화면을 바라보고 있다. ⓒ이종현 기자 (사진=공동취재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당당하게 국정감사에 응하겠다며 경기도를 대상으로 한 국감장에 출석했다. 그러나 정작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관련 자료는 제출하지 않으면서 야당 측 반발이 거세다.

이 후보는 경기도의 자료 부실을 문제 삼는 야당을 향해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도 경남지사 때 자치사무 자료 제출을 하지 않았다"고 언급, 화살을 야당에 돌리기도 했다.

대장동 의혹 관련 자료 제출 '0건', 洪 꺼내든 李

경기도를 대상으로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국정감사가 진행된 18일, 경기도의 자료 제출 문제가 도마에 올랐다. 

야당은 국감 당일인 이날까지도 대장동 관련 경기도의 자료를 제출받지 못했다. 경기도는 개인정보, 지방사무는 국감 대상이 아니라는 점 등의 이유로 자료를 내지 않았다. 국민의힘은 '대장동 개발 의혹' 관련 자료 214건을 요구했다.

이 문제는 국감 시작부터 도마에 올랐다. 박완수 국민의힘 의원은 "18개 시·도가 있지만, 유독 경기도만 자료를 안 준다"며 "국감은 수감기관이 제출한 자료를 가지고 감사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 후보가) 큰일을 하겠다는데 국회의 권능을 무시하는 이런 자세를 버려야 한다"고 충고하기도 했다. 

이 후보는 그러나 대장동 관련 자료가 없다고 주장했다. "성남시 사무여서 경기도에 자료가 없고, 저희도 그 자료를 못 봐서 언론이 보도하면 그것을 추적해 파악하는 수준"이라는 것이다.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께서도 경남도지사를 할 때 자치사무는 국정감사 대상이 아니라고 하는 법률에 근거해서 자료를 제출하지 않은 것으로 안다"고 상기시킨 이 후보는 "저희는 국정감사에 필요한, 국가가 위임한 사무에 대해서는 (국회가) 100% 요구하는 대로 드렸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이어 "지금 논쟁된 것은 4600건에 이르는, 경기도 도사 이래 최대규모의 자료 요구인데 자치사무, 도지사 휴가 일정이라든지 업무추진비 이런 것은 국정과 아무 상관이 없는 것이라서 법률에 의해서 제출하지 않았다는 것을 양해하기 바란다"고 부연했다.

증인·참고인 '0명'에 '이재명 해명 국감장' 

대장동 의혹 관련 증인·참고인도 채택되지 못했다. 국민의힘은 화천대유자산관리 고문으로 활동한 권순일 전 대법관, 박영수 전 특별검사 등과 이 후보의 '최측근' 정진상 전 경기도 정책실장, 이성문 전 화천대유 대표 등의 출석을 요구했지만 민주당의 반대로 성사되지 못했다.

주요 자료 제출 및 증인·참고인 채택도 이뤄지지 않으면서, 국민의힘 우려대로 이날 국감은 이 후보의 '해명의 장'이 됐다. 

이 후보는 '돈 받은 자=범인, 장물 나눈 자=도둑'이라는 피켓을 들고 "장물을 가진 사람이 도둑"이라며, 자신과 대장동 개발 의혹의 연관성을 부인했다.

이 후보는 국감 하루 전인 지난 17일 국감에 당당하고 떳떳하게 임하겠다고 공언했다. 이날 페이스북에 "국정감사를 통해 경기도정의 책임자로 겸손하고 당당한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밝힌 이 후보는 "설령 정치공세가 있더라도 휘둘리지 않고 떳떳하게 응하겠다"고 자신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단독] '이재명 영입' 김윤이가 창업한 '뉴로어소시에이츠' 페이퍼컴퍼니 의혹… 본사 주소지엔 다른 회사, 홈페이지도 중단

[단독] '이재명 영입' 김윤이가 창업한 '뉴로어소시에이츠' 페이퍼컴퍼니 의혹… 본사 주소지엔 다른 회사, 홈페이지도 중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가 '1차 국가인재'로 영입한 김윤이(38) 씨가 창업해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라는 뉴로어소시에이츠 본사 주소지에 엉뚱한 건축사무소가 입주한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뉴로어소시에이츠는 2016년 이후 재무제표 자료가 조회되지 않..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