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영상] 민경욱 "사전투표 조작 의혹 해소하겠다"…총선 투표함 증거보전신청

입력 2020-04-27 18:00 수정 2020-04-27 18:03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27일 오후 인천시 인천지방법원에 제21대 총선 투표함 증거보전신청서를 법원에 제출하기 전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날 민 의원은 "제21대 총선 개표 결과에 대해 국민적인 의혹이 높아지고 있다"며 "그걸 모른척 할 수 없었다. 투표수와 관련돼 불거지는 의혹을 해소하기 위해 증거보존 관련 서류를 들고 법원을 찾았다"고 말했다.

이준석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의 부정선거 의혹 제기를 비판하는 발언에 대해서는 "사실관계에 대한 파악과 상상력의 부재를 탓한다"고 밝혔다.

민 의원은 22일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저의 지역구(인천 연수구을)를 포함해 일부 지역구에서 관외 사전투표 득표수 대비 관내 사전투표 득표수 비율이 일치한다"며 개표조작 의혹을 제시했다.

증거보전 신청은 선거무효나 당선무효 소송을 제기하기 전 증거 확보를 위해 지방법원·투표함 등에 대해 보전신청을 하는 법적 절차다. (인천=박성원 기자)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