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배용준♥박수진 "벌써 둘째 아이 가졌어요"

한류 스타 커플, 여전히 '행복 ing'

입력 2017-08-23 17:02 수정 2017-08-23 17:30

지난 2015년 7월 27일 화촉을 밝힌 배용준·박수진 부부가 마치 자신들의 '결혼 2주년'을 자축이라도하듯, 동 시기에 둘째 아이를 임신한 것으로 전해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배용준·박수진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23일 "박수진씨가 최근 둘째를 임신했다는 한 매체의 보도가 사실"이라며 "아직은 임신 초기라 조심스러운 단계"라고 밝혔다.

실제로 박수진은 지난 7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용준으로부터 받은 그림 사진을 올린 뒤 "감사하고 사랑해♡"라는 문장과 함께 '#그때보다더사랑해 #귀한선물 #복덩이'라는 해시태그를 달아 최근 둘째 아이를 임신했음을 암시한 바 있다.

2년 전, 13살 나이 차를 극복하고 결혼에 골인한 배용준·박수진 부부는 지난해 10월 첫 아들을 출산했다.

[사진 제공 = 박수진 인스타그램 / 키이스트]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