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유 통일 "6자회담 재개위한 접촉 진행중"

입력 2010-04-08 15:15 수정 2010-05-04 08:23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8일 북핵 6자회담 재개 가능성과 관련 "머지않아 북한도 6자회담에 복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 장관은 이날 국회 외교안보통일분야 대정부질문에서 "6자회담 개최 시점에 대해 예단할 수는 없지만 6자회담에 나오는 게 북한의 이익에도 도움이 된다는 점에서 관계 당사국이 활발한 외교적 접촉을 진행중"이라고 설명했다.

▲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연합뉴스

유 장관은 이어 "북한이 6자회담에 돌아오라는 국제사회의 요청에도 불구하고 아직 6자회담이 열리지 않고 있는 데 대해 매우 유감"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현인택 통일부 장관은 북한 화폐개혁 실패 책임에 따른 박남기 북한 전 노동당 계획재정부장의 처형설에 대해 "구체적으로 확인드릴 수는 없지만 지난 1월9일 이후 박남기 전 부장이 공식적으로 활동하는 상황이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북한 경제 상황에 대해선 "만성적 어려움에 처해있지만 체제 존립과 직결될 만한 직접적 상황이나 증거는 아닌 것으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윤서인의 뉴데툰

특종

미디어비평

뉴데일리 칼럼 프린트 버전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