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국은 형편없는 대통령을 갖고 있다”

입력 2005-12-26 09:11 | 수정 2005-12-26 09:15
"한국은 형편없는 대통령((lousy President)을 갖고 있어 좋게 볼 수만은 없다"

경제전문 격주간지 포보스를 발행하는 미디어 회사 포보스 그룹의 스티브 포보스 회장이 한국경제를 낙관할 수 없는 이유에 대해 '형편없는 대통령' 때문이라고 지적했다고 조선일보가 26일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포보스 회장은 24일 폭스 뉴스의 한 경제프로그램 토론회에 참석해 한국경제에 대해 낙관론을 펴는 다른 참석자들과는 달리 "한국은 형편없는 대통령(lousy President)을 갖고 있어 좋게 볼 수만은 없다"고 말했다.

포보스 회장은 정치적으로 보수 성향의 인물로 통하며 지난해 미국대선에서 부시 대통령을 공개적으로 지지했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