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공영언론 미래비전 100년 위원회' 상임대표 맡은 강규형 교수

입력 2022-02-23 18:01 수정 2022-02-23 18:10

강규형 공영언론미래비전100년위원회 상임대표(전 KBS 이사)가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대한민국역사와미래 사무실에서 열린 발족식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위원회는 "KBS, MBC, EBS, YTN 등 이른바 공영 언론사가 문재인 정권을 감시하고 비판해야 하는 공영언론 본연의 책임과 소임을 망각했다"며 "친 정권 편향 보도를 넘어서 친 정권 인사들에게까지 마이크를 맡겨 노골적인 나팔수 역할도 했다"고 말했다.

발족식에는 강 상임대표, 박인환 바른사회시민회의 대표, 김태훈 한반도인권과통일을위한변호사모임 前 회장, 황근 선문대 언론관광부학부 교수, 조맹기 서강대 언론대학원 명예교수, 이준용 자유언론국민연합 대표, 박소영 행동하는자유시민 대표, 이창섭 전 연합뉴스 편집국장, 오정환 MBC 노동조합 위원장, 허성권 KBS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