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라디오스타' 신성우 "요즘 갱년기, 원형탈모 생겼더라"

입력 2019-02-13 07:57 | 수정 2019-02-14 08:07
뮤지컬 연출가로 변신한 원조 테리우스 신성우가 원형 탈모를 고백한다.

13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뮤지컬 '잭더리퍼'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신성우, 엄기준, 강성진, 이건명이 출연하는 '아재 아재 발랄아재' 특집으로 꾸며진다.

록 음악계의 큰 형님 신성우는 '원조 긴머리 테리우스'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현재 뮤지컬 '잭더리퍼'에 출연 배우일뿐 아니라 직접 연출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신성우는 "오늘 (헤어)샵에 갔더니 원형탈모가 생겼더라"며 뮤지컬 연출의 애로사항을 유쾌하게 풀어냈다. 이어 지난주 단기 요양 후 에너지를 회복하고 복귀를 한 MC 김구라와 함께 자연스럽게 갱년기에 대한 토크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신성우는 3년 전 16세 연하 아내와 결혼 후 최근 건강한 남자아이를 출산한 뒤 달라진 일상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아들이 자신에게 첫 인사를 하는 모습을 보고 감동했던 얘기를 마치 폭풍 오열하듯 재연해 폭소를 유발했다.

신성우는 뮤지컬 현장에서 자신에게 딱 걸린 커플들에 대해 얘기하며 '신스패치'의 면모를 과시했다. 특히, '스카이 캐슬'에서 김주영으로 변신한 배우 김서형의 사진을 보고 뜬금없이 삭발을 언급한 것에 대해 노안이 왔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신성우의 달라진 일상과 발랄한 아재들의 입담은 1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수요일 예능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