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서유리, “열파참 이후 내 모습 완성”…동일인물 맞아?

스타뉴스팀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2015-05-04 09:54 수정 2015-05-04 11:15

▲ ⓒ방송캡처

 

서유리가 지난 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 백종원의 열파참언급으로 인해 주목받았다.

서유리가 과거 한 게임방송 BJ로 활약하던 당시 지나치게 과장된 몸짓으로 '열파참' 이라고 외쳤던 것. 열파참이란 게임 '던 전 앤 파이터'기술 중에 하나로 적을 위로 올려 벤 후 파동륜을 생성해 튕겨나간 적을 잡는 기술이다.

이날 방송에서 서유리는 백종원의 기습 열파참발언에 웃음이 터져 까르보나라를 제대로 먹지 못했다. 바뀐 모습에 대해 서유리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열파참영상 이후 성형은 더 하지 않았다운동을 많이 해서 지금의 내 모습을 완성한 것이라고 해명한 적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