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애플 iOS 7.1 버전 공개, '카플레이' 신기능 지원 '기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2014-03-11 17:07 | 수정 2014-03-11 18:05
애플이 아이폰과 아이패드용 최신 운영체제인 iOS7.1 정식버전을 배포했다. 

애플 iOS 7.1은 아이폰, 아이패드 내 시리, 아이튠즈, 캘린더 등 전 기능을 향상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애플 iOS 7.1 업데이트에서 가장 눈에 띄는 기능은 자동차 안에서 iOS 기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카플레이(CarPlay)'다.

카 플레이를 지원하는 자동차에 iOS 7.1이 탑재된 아이폰 5·5s·5c가 연결되면 운전자가 손에 기기를 쥐고 있지 않아도 전화 걸기, 문자메시지 및 부재중 전화 확인 등을 간편하게 할 수 있다.

또한, 애플 iOS 7.1으로 인해 업데이트 된 지도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으며, 음악청취나 동영상 시청도 가능하다. 

현재 iOS7.1 카 플레이 기능을 쓸 수 있는 차종은 페라리, 메르세데스 벤츠, 볼보 등으로 한정되어 있으며, 애플은 올해 안에 현대, 기아, 혼다, BMW, 포드 등의 신차에도 적용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애플 iOS 7.1은 영국식 영어, 호주식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일부 언어의 시리 목소리가 바뀌어 말투가 전보다 자연스러워졌다. 여기에 애플리케이션이 종료되는 버그를 해결하는 등 전반적으로 안정성이 높아졌으며, 아이폰 5s의 지문 인식 기능도 개선했다.

[애플 iOS 7.1, 사진=애플 홈페이지]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