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포토] 92세 국군포로 김성태 어르신 인터뷰

입력 2023-03-26 21:03 수정 2023-03-26 21:03

국군포로 참전용사 김성태(92세) 어르신이 24일 오후 경기 남양주시의 한 아파트에서 손명화 6·25국군포로가족회 대표와 함께 뉴데일리와 인터뷰를 갖고 있다. 

1932년 경기 포천에서 태어난 김성태 어르신은 17살에 6·25전쟁에 뛰어들었다. 참전 사흘 만에 북한군에 잡혀 포로가 됐다. 이후 13년간 교도소에서 수감 생활을 했고 37년간 탄광에서 강제 노역에 시달리다, 2001년 마침내 탈북에 성공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