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이휘재 데뷔 후 첫 대상 "아버지 존경, 어머니께 감사" 가슴 찡한 수상 소감

입력 2015-12-27 07:17 수정 2016-01-05 18:57

개그맨 이휘재가 24년 만에 첫 대상을 차지했다.

이휘재는 26일 오후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진행된 '2015년 K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차지했다.

현재 '슈퍼맨이 돌아왔다'와 '비타민'에 출연 중인 이휘재는 "처음 아이들 네 달 반 됐을 때 딱 한 번 해보자 했는데 이렇게 오래 할 줄 몰랐다. 메인 피디와 서언, 서준, 아내 문정원 씨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며칠 동안 댓글 보면 안되겠다"고 재치있게 소감을 전한 후 "아버지가 이렇게 좋은 상을 받은 걸 기억해줬으면 좋겠다. 존경한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어머니께도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활개 치는 간첩들①] 총선, 구청장, 시의원, 文특보… 역할 분담해 정치권 침투한 청주간첩단

핫이슈

[활개 치는 간첩들①] 총선, 구청장, 시의원, 文특보… 역할 분담해 정치권 침투한 청주간첩단

윤석열정부가 출범한 뒤 기다렸다는 듯이 속속 수면 위로 드러나는 간첩 지하조직.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유상범 국민의힘 의원은 지난달 26일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최근 불거진 간첩단사건을 이렇게 평가했다."문재인정부 내내 국정원의 손발을 결박한 사이 간첩단..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