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치즈인더트랩' 김고은 "박해진과 포옹하다 디스크 걸리는 줄"

입력 2015-12-22 14:57 | 수정 2015-12-22 16:11

▲ ⓒ뉴데일리

배우 김고은이 치즈인더트랩에 출연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김고은은 22일 오후 3시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극본 김남희 고선희, 연출 이윤정) 제작발표회에서 홍설 역을 맡았다고 캐릭터를 소개했다.

 

이어 김고은은 웹툰을 봐왔던 팬이다. 드라마 제작 소식이 들렸을 때 기대했지만 섭외가 들어왔을 때 원작 캐릭터와의 싱크로율에 걱정하기도 했다고 캐스팅 당시를 회상했다.

 

웹툰에 비해서는 현실에 있을 법한 홍설을 연기하고 싶었다. 사랑스러움 안에 예민함, 독한 대학생의 모습도 함께 표현했다고 말했다.

 

김고은은 더불어 박해진을 처음 봤을 때 키가 너무 커서 놀랐다라며 내가 섰을 때 목이 꺾일 정도라 그렇다고 상대 배우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실제로 포옹신을 찍어보니 디스크가 올 것 같더라며 웃음섞인 촬영담을 전했다.

 

'치즈인더트랩'은 달콤한 미소 뒤 위험한 본성을 숨긴 완벽 스펙남과 유일하게 그의 본모습을 꿰뚫어본 비범한 여대생의 숨 막히는 로맨스릴러 드라마다. 박해진, 김고은, 서강준, 이성경, 남주혁, 박민지 등이 출연하며 201614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