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독립군 막내 역 맡은 배우 이현우

입력 2022-11-21 11:15 수정 2022-11-21 12:05

배우 이현우가 21일 오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영웅(감독 윤제균)' 제작보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영웅'은 1909년 10월, 하얼빈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한 뒤 일본 법정의 사형 판결을 받고 순국한 안중근 의사가 거사를 준비하던 때부터 죽음을 맞이하던 순간까지 마지막 1년을 그린 영화다.

배우 정성화, 김고은, 나문희, 조재윤, 배정남, 이현우, 박진주 등이 출연한다. 12월 개봉.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